가을 가볼만한 축제 "해남미남축제", 단풍 절정기 두륜산 일대서 11월 12일 시작
가을 가볼만한 축제 "해남미남축제", 단풍 절정기 두륜산 일대서 11월 12일 시작
  • 박정숙
  • 승인 2021.10.26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해남미남축제 11월12일부터 14일까지 전남 해남군 삼산면 도립공원 일원, 축제 사전예약 11월 1일부터 홈페이지 http://해남미남축제.com

11월 12∼14일 열릴 전남 해남미남(味南)축제가 가을꽃과 단풍의 향연으로 볼거리도 풍성한 축제로 치러진다.

전남 해남군은 해남미남축제를 맞아 28일부터 한 달간 축제장인 두륜산 도립공원 잔디구장 일원에서 땅끝 꽃 축제를 개최한다.

땅끝 꽃 축제는 해남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재배한 국화꽃으로 만든 대형 조형물세트를 비롯한 18종, 8만여 점의 다양한 국화꽃을 전시한다.

대흥사와 축제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해남성문과 나이아가라 폭포 등 대형 국화 조형물과 함께 공룡존, 캐릭터존 등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테마구역을 설치하고 야간에는 LED조명을 통한 경관 조성으로 색다른 정취를 선사할 계획이다.

국화꽃 전시장은 11월 초부터 활짝 피어 형형색색 축제장을 수놓게 된다.

미남축제 기간은 두륜산 단풍 절정기와도 맞물려 있어 오색빛으로 물든 남도의 가을을 만끽할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반도의 단풍이 마지막으로 머무는 곳, 두륜산은 11월 둘째 주 단풍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두륜산은 각양각색의 난대림이 터널을 이룬 십리숲길과 계곡, 물이 어우러지는 빼어난 경치로 남도의 대표적인 가을 단풍 명소로 꼽히고 있다.

제3회 해남미남축제장은 방역단계별로 입장 인원을 제한하고 백신접종 완료자에 한해 사전 예약을 거쳐 입장할 수 있다.

행사장은 전시와 관람 위주로 진행되며 체험행사는 별도의 독립된 공간에서 예약제로 진행한다.

현장 참여를 원하는 관람객은 11월 1일부터 해남미남축제 누리집(www.해남미남축제.com)에서 예약할 수 있다.

주요 프로그램은 축제 홈페이지와 해남군 페이스북, 유튜브를 통해 중계된다.

해남의 농수산물인 배추, 고구마, 김, 전복을 활용한 요리를 주제로 전국요리경연대회를 비롯해 스타와 함께하는 미남푸드쇼, 해남미소 실시간 소통판매(라이브커머스), 미남축제 버스킹 및 힐링 콘서트 등이 진행된다.

전시 체험행사로는 미남도시락과 주전부리(핑거푸드) 판매관을 비롯해 김치·막걸리 만들기 체험관, 공유주방 요리체험, 달고나 만들기 체험 등이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